[인천시] 인천 서구·계양∼부천∼서울 홍대 지하철 전망 > 정보공유


-
정보공유 목록

[인천시] 인천 서구·계양∼부천∼서울 홍대 지하철 전망 작성일2018.03.20 17:13

페이지 정보

형선화
조회수 166 댓글0

본문

 

인천 서구·계양∼부천∼서울 홍대 지하철 전망

유정복 인천시장‧남경필 경기지사‧김만수 부천시장‧강범석 서구청장‧박형우 계양구청장 ‘한뜻’ 

 


○ 인천시 서구와 계양구에서 경기도 부천을 거쳐 서울 홍익대까지 지하철이 건설될 것으로 보인다.

○ 유정복 인천시장, 강범석 서구청장, 박형우 계양구청장, 남경필 경기도지사, 김만수 부천시장은 20일 오후 부천시청에서 이런 내용의 ‘수도권 서부지역 경인축 광역철도망 확충을 위한 공동업무 추진협약’을 맺었다.

○ 협약에 따라 이들 시·도와 시·구는 인천시 서구∼계양구∼부천 원종 구간 12.3㎞의 지하철 건설을 공동으로 추진한다. 총 사업비는 1조6천347억원으로 사업 추진 과정에서 민자 또는 재정으로 조달된다.

○ 이를 위해 내년 상반기까지 새 노선 발굴 위한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하고 2021년 상반기 국토교통부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시킬 계획이다.

○ 이어 예비타당성 조사, 기본계획 수립, 실시설계 등을 거쳐 이르면 2026년 착공해 2030년 개통할 구상이다.

○ 이 노선은 2026년 개통 예정인 서울지하철 7호선 루원시티 주변 002역(가칭)을 출발해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역과 인천지하철 1호선 작전역과 각각 환승될 것으로 보인다.

○ 새 노선은 경인국철과 공항철도 사이 동서축 지하철로 건설이 확정된 부천 원종∼서울 홍대 사이 16.3㎞의 지하철 노선과 연결돼 인천 서구‧ 계양구와 강서‧마포 등 서울 서부지역 사이 교통 편의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.

○ 또 한창 진행 중인 청라국제도시, 검단신도시, 루원시티 개발사업을 촉진하고 물류 비용 감축으로 지역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.

○ 유정복 인천시장은 “인천 북부지역은 국제공항과 가깝고 청라국제도시 건설 등으로 인구가 급증하고 있다”며 “300만 시민의 교통 편의와 지역발전을 위해 지하철을 가능한 한 이른 시일 안에 건설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”이라고 강조했다.

 

출처 : 인천광역시

개인정보처리방침 ㅣ 사이트맵

본 홈페이지는 웹접근성기준을 준수하여 시각장애인을 위한 센스리더 프로그램을 활용하시기에 적합하도록 제작되었습니다.
우)22334 인천광역시 중구 매소홀로 10(신흥동 3가 30-17번지) E-mail : jgwelfare@hanmail.net

Copyright ©인천시중구장애인종합복지관 All right reserved. Designed by 미르웹에이전시

032-880-2400
FAX.032-891-0533